김태원 아내 “한 번만 더 그러면 진짜 끝”

입력 2019-11-21 11:1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김태원 아내 “한 번만 더 그러면 진짜 끝”

그룹 부활 김태원의 아내 이현주가 남편에게 강력한 경고를 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는 김태원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아내 이현주는 제작진에게 “남편에게 당부하고 싶은 건 ‘알아서 잘 살아라’다. 정말. 우리는 그래야 되거든”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나도 내가 알아서 잘 살아야 되고, 남편도 알아서 잘 살아줘야 애들도 잘 키울 수 있으니까 상황이. 에너지가 아이에게 그만큼 더 많이 가야 되잖아. 나 같은 경우에는 남편에게 쏟을 에너지가 사실 별로 없는 것 같은데 자꾸 쏟게 하니까”라며 고충을 털어놨다.

그러면서 이현주는 김태원에게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하고. 내가 지금 협박하는 거다. ‘한 번만 더 그러면 진짜 끝이다’ 이렇게”라고 경고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