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불량지효 소환, 배종옥·신혜선 등장에 “아이X”

입력 2020-02-22 11:5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런닝맨’ 불량지효 소환, 배종옥·신혜선 등장에 “아이X”

23일(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배우 송지효가 배우 김무열을 소환한 향해 애타는 러브콜을 보낸 사연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영화 ‘결백’의 배우 배종옥과 신혜선이 출연해 눈길을 끌었고, 이에 ‘런닝맨’ 멤버들은 송지효에게 “영화 ‘침입자’와 경쟁 영화 아니냐?”라고 질문했다. 송지효는 비슷한 시기에 본인이 출연하는 영화 ‘침입자’ 개봉을 앞두고 있다.


결국 송지효는 곧바로 “아이X” 라며 ‘불량 지효’로 변신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또한 영화 속 파트너인 배우 김무열을 언급하며 “무열아 나와라~”라고 ‘런닝맨 러브콜’을 보냈다.

심지어 미션을 하면서도 파트너인 ‘김무열’에 대한 애절함은 끊이지 않아 영화 얘기가 나올 때마다 “무열아~ 나와라!”를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런 송지효를 지켜보던 유재석은 급기야 송지효를 도와주기 위해 “최무열 파이팅!”이라고 했지만, 정작 김무열의 이름을 잘못 외쳐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오랜만에 되돌아온 ‘불량 지효’의 모습은 23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