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크모 위중 환자 1명”…코로나19 국내현황 확진 ‘총346명’

입력 2020-02-22 14:5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에크모 위중 환자 1명”…코로나19 국내현황 확진 ‘총346명’

코로나19 감염 확진자 중 2명의 상태가 위중한 것으로 알려졌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22일 오후 기준 상태가 위중한 확진자는 2명이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 본부장은 이날 오후 2시 설명회에서 “현재 위중하다고 판단되는 환자는 두 명"이라며 "1명은 에크모를 하고 있고, 다른 1명은 인공호흡기 기관삽관을 해서 인공호흡을 하고 있다. 의료진이 집중적으로 치료를 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에크모(ECMO)는 인공심폐기로, 폐 기능이 호전될 때까지 생체 신호를 유지해주는 의료기기다.

또 환자 중 6명은 산소마스크로 산소를 공급하고 있는 비교적 중증으로 분류됐다.


22일 오후 2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346명이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