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민 별세, 원조 예능 보이스 MC 성우

입력 2020-05-27 09:2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성우 김영민, 사진=한국성우협회 제공

김영민 별세, 원조 예능 보이스 MC 성우

성우 김영민(본명 김제용)이 별세했다. 향년 61세.

한국성우협회는 김영민 전 협회 홍보이사가 26일 별세했다고 밝혔다. 발인은 29일이다.

고인은 방송작가 겸 대중가요 작사가로 일하다 1983년 KBS 공채 성우 18기로 데뷔했다. 1990년대 초부터 SBS ‘생방송 TV가요20’, ‘SBS 8 뉴스’, 등 여러 프로그램 내레이션을 담당했다. 또 외화에서는 미키 루크와 웨슬리 스나입스를 전담했다.

2013년부터는 월간 창조문예에 등단해 시인으로 활동하기도 했다. 지난해 4월에는 현직 성우들과 함께 오디오북 전문회사 ‘오디오북위즈’를 설립했다. 또 한국성우협회 홍보이사와 KBS 성우극회 부회장을 지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