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신동 한강뷰 집공개→6천만원 컴퓨터 ‘실화냐’

입력 2020-06-01 10:1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미우새’ 신동 한강뷰 집공개→6천만원 컴퓨터 ‘실화냐’

슈퍼주니어 신동의 럭셔리한 집이 공개됐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SBS ‘다시 쓰는 육아일기-미운 우리 새끼’에는 최근 새로 공사한 신동의 집에 놀러 가게 된 김희철과 지상렬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신동의 집은 호텔 뺨치게 럭셔리한 분위기와 모던한 인테리어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창 밖으로 보이는 한강뷰 역시 감탄을 불렀다.

특히 신동의 보물 1호인 기계방에는 6000만 원 상당의 컴퓨터, 고가의 카메라 등 초호화 장비들이 있어 시선을 사로잡았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