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정 아나, 속옷 벗을 듯한…‘아악 이게 뭐야’

입력 2020-09-26 12:3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김나정 아나운서가 민망함을 뽐냈다.

김나정 아나운서는 최근 인스타그램 계정에 “소녀다”라는 짧은 글과 영상을 올렸다.

공개된 영상에는 민망한 김나정 아나운서 모습이 담겼다. 짧은 상의와 속옷만 입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는 김나정 아나운서. 마치 속옷을 벗을 듯한 행동을 보여줘 보는 이들을 경악하게 했다.

한편 김나정 아나운서는 SNS 등을 통해 다양한 활동을 공유 중이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