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퀴즈’ 백미경 작가 “김희선에게 감사”

입력 2021-09-08 21:5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유퀴즈’ 백미경 작가 “김희선에게 감사”

백미경 작가가 김희선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8일 밤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 ‘품위있는 그녀’ ‘마인’ 등을 집필한 백미경 작가가 출연했다.

이날 백 작가는 방송 출연을 위해 배우 김희선이 예약해준 숍을 다녀왔다고. 그는 “그냥 나오려고 했는데 김희선에게 얘기하니 ‘어딜 그냥 나가느냐’고 메이크업과 헤어를 협찬해줬다. 김희선에게 감사드리면서 시작해야할 것 같다”고 말했다.

백 작가는 “사실 어젯밤에 잠을 잘 못 잤다. 고상을 떨어야 하나 성격대로 해야 하나 고민했다. 수면 부족에 공복에 여러 가지로 악조건이라 토크가 잘 안 나온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그는 ‘유퀴즈 온 더 블럭’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톰 하디의 오랜 팬이다. 조세호 씨가 톰 하디를 닮았다는 이야기가 있어서 만나보고 싶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석은 백 작가에게 “나경은 씨가 ‘마인’을 너무 재밌게 봐서 나도 옆에서 같이 봤다. 멱살 잡고 끌고 들어가더니 휘몰아치더라”고 적극적으로 어필했다. 이에 백 작가는 “‘마인’을 재밌게 본 분들은 내가 감히 이야기 드리는데 수준이 높은 것이다. 나경은 씨 수준이 참 높은 것 같다. 결혼 잘 하신 것”이라고 농담하기도 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