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두전’ 강태오 “올라가기보다는 유지하는 법 고민” [화보]

입력 2019-10-21 14:0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녹두전’ 강태오 “올라가기보다는 유지하는 법 고민” [화보]
KBS2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 차율무 역으로 여심을 흔들고 있는 배우 강태오가 색다른 매력을 담은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날 것 그대로의 자연스러운 모습을 담아낸 화보에서 배우 강태오는 매 컷 다른 눈빛과 포즈를 선보이며 다양한 이미지를 연출해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초등학교 때 배우가 되어야겠다고 마음 먹은 이후 지금까지 단 한 번도 다른 것을 생각해본 적이 없다며 연기에 대한 열정을 드러냈다. 또 어떻게 올라가는지보다 어떻게 유지하는지를 고민한다는 말과 함께 조금씩 나아가다 어느 순간 사람들의 곁에 머무는 배우가 되고 싶다는 꿈을 고백했다.

앞으로의 행보가 더 기대되는 배우 강태오의 인터뷰 전문은 마리끌레르 11월호와 마리끌레르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