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철, 30주년 소극장 콘서트 ‘돛’ 개최…오늘(18일) 티켓 오픈

입력 2019-10-18 09:3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현철, 30주년 소극장 콘서트 ‘돛’ 개최…오늘(18일) 티켓 오픈

가수 김현철이 30주년 공연을 연다.

김현철은 오는 11월 21일부터 23일까지 서울 중구 CKL스테이지에서 '김현철 30년 콘서트 <돛>'을 열고 관객들과 만난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의 후원으로 제작된 이번 공연은 '춘천 가는 기차', '32℃ 여름', '왜 그래', '달의 몰락', '일생을', 그리고 '그대 안에 블루'까지 대한민국 대중음악사에 유일무이한 감성의 싱어송라이터로 기억되는 김현철의 30년을 돌아보는 시간이자 13년 만에 10집 정규 앨범으로 함께할 김현철과 만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을 높인다.

특히 소극장 공연을 통해 완벽하고 정교한 사운드를 예고했으며, 완숙하고 세련된 무대에서 관객들에게 기존 히트곡과 10집 정규앨범 수록곡 등 새로운 음악을 들려줄 것을 약속했다.

시티팝 열풍 속에서 다시금 명곡으로 주목받는 김현철의 음악들을 라이브로 만날 수 있다는 점에서 치열한 예매 전쟁이 예상된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의 후원으로 제작된 '김현철 30년 콘서트 <돛>'은 18일 오후 8시 온라인 티켓 예매사이트 멜론 티켓을 통해 단독 오픈된다.

[사진 = Fe엔터테인먼트 제공]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