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회 동아닷컴‘s PICK] 송가인, 2019 으뜸이어라

입력 2019-11-08 14: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제4회 동아닷컴‘s PICK] 송가인, 2019 으뜸이어라

수상의 가치를 떨어트리는 나눠주기식 시상 NO!
순수한 팬심을 악용해 결과를 조작하는 시상 NO!

대한민국에서 최고로 객관적인 시상식 ‘동아닷컴's PICK’이 2019년 제4회를 맞이했습니다. 이번에도 공정하게 수상자를 선발했고, 여러분은 상 이름만 들어도 오직 한 사람만 떠오르는 신기한 경험을 하게 됩니다. 수상자와 찰떡궁합 케미스트리를 자랑하는 ‘동아닷컴’s PICK’. 동아닷컴이 선정한 2019년 각자의 분야에서 최선을 다한 아티스트들을 소개합니다.


◆ 상 이름 : 2019 으뜸이어라

◆ 선정이유

송가인은 이제 한 명의 가수라기보다 하나의 현상에 가깝다. 스스로 현장을 통제하고 가수의 꽃길에 방해되지 않으려는 팬덤의 탄생, 그가 움직일 때 발생하는 경제 효과는 우리의 상상 그 이상이다. 그리고 결정적으로 송가인 덕질을 시작한 아버지는 드디어 자식을 이해하게 됐다. 가정의 평화가 이뤄졌다. -곽현수 기자

가요계뿐만 아니라 방송가 시청률까지 좌지우지하는 가인이어라. 2019년 신드롬 주인공인 송가인의 대중문화적 가치는 중장년층을 팬덤이라는 이름으로 조직화했다는 데 있다. 아이돌 가수 팬덤의 주류 문화였던 음원 스트리밍, 투표 총공, 피켓팅 등을 이제 중장년층도 배우고 실천한다. 송가인을 빼놓고 2019년을 논할 수 없다. -전효진 기자

TV를 안보시던 어머니가 TV를 틀어놓았다. -국경원 기자

각종 매체와 대한민국 남녀노소를 휘어잡은 송가인에게 어찌 이 상을 안 줄 수 있을까. ‘트로트’의 ‘트’자도 관심이 없어서 ‘미스트롯’을 단 한 번도 보지 않았다. 하지만 송가인이 ‘미스트롯’에서 불렀던 ‘한 많은 대동강’ 영상은 가끔씩 찾아서 볼 정도로 그의 목소리는 참 매력 있더라. -조유경 기자

‘얼쑤’라는 말이 절로 나온다. 노래하는 모습과 어르신을 대하는 모습은 반전이자 매력이다. 애간장을 녹이는 절절한 보이스 컬러와 달리 ‘송가인이어라’ 흥 돋는 매력적인 팬서비스는 젊은 세대들도 ‘찐’(알짜를 표현하는 말)이라는 육성이 절로 터져 나오게 한다. 2000년대에 장윤정이 있었다면 다가올 2020년대에는 송가인 시대가 전망된다. -홍세영 기자

솔직하게 고백하건대 왜 그렇게 유명한지 몰랐다. 그런데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와 만나는 에피소드에서 알겠더라. 듣다 보니 나도 모르게 눈물 날 것 같더라. 당신이 으뜸이어라. -정희연 기자

장윤정, 홍진영 이후로 다시 한 번 대한민국에 트로트 신드롬을 불러일으킬 ‘송가인’이 등장했다. ‘미스트롯’으로 얼굴을 알린 그가, 이제는 전국적으로 많은 인기를 과시하며 하나의 종교처럼 연예계에 자리매김했다. 2019년이 송가인이 쏘아올린 ‘대박’의 시작이었다면, 이제 그녀가 보여줄 영향력을 기대할 수밖에 없다. 송가인, 대체 어디까지 갈거니? -최윤나 기자


◆ 소감

안녕하세요. 송가인이어라. '동아닷컴's Pick' 상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더 열심히 하는 송가인이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데스크 한 줄 평: 핑크부대가 으뜸이어라~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