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쌉니다 천리마마트’ 정혜성, 이동휘 비밀 알게 되며 충격으로 눈물

입력 2019-11-09 10:5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쌉니다 천리마마트’ 정혜성이 이동휘의 충격적인 비밀을 가장 먼저 알게 됐다.

tvN 불금시리즈 ‘쌉니다 천리마마트’(극본 김솔지/ 연출 백승룡)에서 조미란 역을 맡아 똑부러진 모습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배우 정혜성이 이번엔 눈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8일 방송된 8회에서 정혜성은 문석구(이동휘 분)가 떡볶이 사업 제휴에 성공할 수 있도록 도왔고 그에게 “고마우면 이따 저녁에 먹태에 맥주?”라고 말하며 한 발 다가섰다. 이어진 술자리에서 석구가 먼저 취하자 미란은 그를 데려다 주기 위해 그의 집에 방문했지만, 엄마와 같이 산다던 집에 인기척이 없자 이상함을 느꼈다. 그런 미란의 마음을 눈치채기라도 한 듯 석구는 “어머니 돌아가셨어요. 저 고등학교 때, 수능 보던 날”이라고 말하며 자신의 비밀을 털어놓았다. 항상 엄마의 도시락을 갖고 다닌다던 석구의 충격적인 비밀을 알게 된 미란은 “오늘 조 대리님 덕분에 정말 즐거웠습니다”라고 말하는 그를 보고 많은 눈물을 흘리며 시청자들의 슬픔을 유발했다.

이날 정혜성은 이동휘에 대한 마음을 점차 솔직하게 표현하며 사랑스럽고 당당한 모습으로 그와 한층 더 가까워졌다. 그의 비밀을 가장 먼저 알게 된 그녀가 앞으로 어떤 이야기를 만들어가게 될지 기대감이 높아진 가운데 tvN ‘쌉니다 천리마마트’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