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조영구 “김구라 연애 후 모닝 7첩 반상 자랑”

입력 2020-06-03 23:2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방송인 조영구가 김구라의 연애 후 달라진 점을 증언했다.

3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돈의 맛 특집으로 꾸며져 현영, 조영구, 허경환, 여현수가 출연했다.

이날 조영구는 김구라에 대해 “예전에는 내가 아내와 싸우고 전화를 하면 ‘그냥 집에서 나와’ 이런 식으로 자신과 같은 길을 걷게 하려고 했다”고 말했다.

이후 그는 “그리고 예전에는 내 전화를 받을 때 짜증이 조금 섞여있는 채로 받았는데 지금은 굉장히 따뜻하게 받는다”며 김구라의 연애 후 변화를 설명했다.

조영구는 “골프를 칠 때도 예전에는 혼자 가서 시간 때우려고 하는 사람처럼 치더니 요새는 벚꽃 사진도 찍는다. 여자친구를 보여주기 위해서인 것 같다”며 “내게도 ‘집이 호텔 같다’, ‘7첩 반상을 받아본 적 있느냐’고 자랑도 한다”고 그의 놀라운 변화를 전했다.

사진=MBC 방송 화면 캡처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