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스포티파이 11억 스트리밍…K팝 걸그룹 최고치 [공식]

입력 2019-12-10 10: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블랙핑크, 스포티파이 11억 스트리밍…K팝 걸그룹 최고치 [공식]

그룹 블랙핑크가 전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 연말 결산에서 K팝 최고 걸그룹 위엄을 증명했다.

지난 5일(현지 시간)에 발표된 ‘Spotify Wrapped 2019 Global K-Pop Top Lists’에 따르면 블랙핑크는 ‘가장 많이 스트리밍된 K팝 아티스트(Most Streamed K-Pop Artists)’에서 2위를 차지, K팝 걸그룹 중 최고 기록을 거머쥐었다.

이어 ‘가장 많이 스트리밍된 K팝 트랙(Most Streamed K-Pop Tracks)’에서 ‘Kill This Love’ 2위, ‘Kiss and Make Up’ 3위, ‘SOLO’ 4위, ‘DDU-DU DDU-DU’ 5위에 선정되는 기쁨을 누렸다. 또, 팝스타 두아리파(Dua Lopa)와 함께한 ‘Kiss and Make Up’이 ‘가장 많이 스트리밍된 K팝 콜라보레이션(Most Streamed K-Pop Collaborations)’ 부문 2위에 랭크됐다.

스포티파이는 ‘블랙핑크, 굉장한 한해를 보냈다(BLACKPINK, It’s been a big year)’며 이들의 2019년 기록을 조명했다. 이를 살펴 보면 올 한해 동안 블랙핑크의 곡은 스포티파이에서만 총 11억 회 재생되었으며, 5690만 시간에 걸쳐 울려 퍼졌다. 79개 국가의 음악 팬들이 블랙핑크 노래를 듣고 즐겼다.

올 한해 동안 블랙핑크의 ‘Kill This Love’는 2억3300만 번, ‘Kiss and Make Up’은 1억7210만 번, ‘DDU-DU DDU-DU’는 1억890만 번, ‘Don't Know What To Do’는 6850만 번 스트리밍 됐다. 특히 ‘Kill This Love’가 공개된 4월5일 오후 2시대에는 최고 65만5350회까지 스트리밍 수치가 치솟았다.

스포티파이는 작년 대비 올해 블랙핑크의 음악적 인지도 성장도 짚었다. 총 리스너는 194% 상승하며 가장 큰 증가폭을 기록했다. 스트리밍 횟수는 169%, 플레이리스트 추가 건은 168%, 팔로워는 152%, 새로운 리스너 유입은 97% 성장한 것으로 집계됐다.

올해 세계적으로 큰 사랑을 받은 블랙핑크는 2020년 새 앨범 발매를 목표로 작업에 임하며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더불어 지난 4일 진행된 도쿄돔 콘서트에 이어 내년 1월 4~5일 양일간 오사카 쿄세라돔, 2월22일 후쿠오카 야후오쿠돔을 순회하는 3대 돔 투어를 이어간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