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재석X박명수, ‘무한도전’ 종영 후 오랜만에 투샷

입력 2020-01-18 13:5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놀면 뭐하니?’ 유재석X박명수, ‘무한도전’ 종영 후 오랜만에 투샷

MBC ‘놀면 뭐하니?-인생 라면’에 ‘존재감 갑’ 손님이 등장한다.

18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인생 라면’에는 ‘라섹’(라면 끓이는 섹시한 남자) 사장님으로 변신한 유재석이 박명수와 반가운 투 샷을 완성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인생 라면’은 2019년 연예 대상을 빛낸 얼굴들이 릴레이로 등장해 ‘시상식 뒤풀이’ 수다로 채워진다. 다른 예능에서 듣기 힘들었던 예능인들의 신년 계획과 예능 트렌드에 대한 속내, 따뜻한 격려까지 진솔하면서 웃음 가득한 시간이 될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지난해 연예 대상 시상식에서 볼 수 없던 뜻밖의 손님이 등장한다. 유재석과 긴 시간 여러 프로그램에서 호흡을 맞췄던 ‘남다른 인연’ 박명수가 그 주인공이다. 유재석은 박명수가 등장하자 “명수 형은 또 뭐야?”라고 놀라면서도 활짝 웃는다.

오랜만에 동반 출연으로 반가움을 자아내는 유재석과 박명수의 모습을 지켜본 ‘인생 라면’의 또 다른 손님 김구라는 두 사람 투 샷을 찍어 주겠다고 자처하며 “보기 좋아~ 우애가 좋아”라고 표한다.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에는 ‘인생 라면’ 시그니처 메뉴인 ‘유산슬 라면’을 먹고 감격하는 표정을 짓는 박명수 모습이 담겼다. 솔직하고 냉정한 맛 평가를 하겠다고 예고한 박명수는 ‘유산슬 라면’을 먹은 뒤 소감 한마디로 ‘라섹’ 유재석 사장을 흐뭇하게 했다고.

또한, 유재석을 둘러싼 과거 그리고 ‘현재 세입자’ 박명수와 조세호의 아슬아슬한 삼각관계도 공개된다. 박명수는 먼저 온 손님이자 현재 유재석과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케미를 뽐내고 있는 조세호에 호통 개그를 펼쳐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방송은 18일 저녁 6시 30분.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