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이 내 남편이었으면” 질문에 법륜스님의 해법은?

입력 2020-01-21 10:3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tvN '법륜스님의 즉문즉설'에서 기상천외한 물음과 감탄을 자아내는 답변이 가득 펼쳐진다.

'법륜스님의 즉문즉설'은 법륜스님과 즉석에서 묻고 즉석에서 이야기를 나누는 강연 프로그램이다. 총 2회로 이루어져 있으며 25일, 26일 양일간 오후 6시 시청자를 찾는다. 가

최근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는 "먹고 싶은 게 너무 많아요", "백종원 씨가 내 남편이었으면" 등 기상천외한 질문들이 대거 등장해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대해 법륜스님이 어떤 해법을 내놓을지 벌써부터 많은 궁금증이 집중되는 것. 제작진은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소소한 질문부터 상상을 뛰어넘는 역대급 사연들이 공감과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법륜스님은 녹화 내내 쏟아지는 기상천외한 질문들에 즉각적으로 해법을 제시해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영상 속 오랜 내공으로 고민의 핵심을 정확하게 짚어낸 뒤 해결책까지 제시하는 법륜스님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법륜스님의 충격적인 한 마디에 MC 소이현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며 "저는 빠져있겠습니다"라며 후퇴 선언해 웃음을 유발한다.

tvN 설 특집 '법륜스님의 즉문즉설'은 1월 25일(토), 26일(일) 양일간 오후 6시에 방송한다.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