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동주 서거 75주기, ‘동주’ 특별 상영회 개최…강하늘X박정민 등 참석

입력 2020-01-29 08: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윤동주 서거 75주기, ‘동주’ 특별 상영회 개최…강하늘X박정민 등 참석

2016년 개봉 이후 제52회 백상예술대상 영화 대상, 제25회 부일영화상 최우수 감독상, 제37회 청룡영화상 각본상, 신인남우상 등을 수상하며 끊임없는 관심과 호평을 받고 있는 영화 ‘동주’가 윤동주 시인 서거 75주기 기념 특별 상영회를 개최한다.

[별 헤는 밤], [서시], [자화상] 등 주옥 같은 명시들을 남기며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시인으로 꼽히는 윤동주 시인의 서거 75주기를 맞아 2월 13일(목) 오후 7시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영화 ‘동주’의 특별 상영회를 개최한다.

이준익 감독의 열 한번째 작품 ‘동주’는 시인 윤동주와 그의 벗 송몽규의 청년 시절을 스크린에 담아내며 시대와 세대를 뛰어넘는 울림과 공감, 위로를 전한 바 있다. 영화 ‘동주’는 2016년 영화 개봉 이후 매년 윤동주 시인의 서거 주기를 기념하여 특별 상영회를 개최해 영화를 기억하는 팬들에게 잊을 수 없는 추억을 선물하고 있다. 오는 2월 13일(목) 오후 7시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동주’ 특별 상영회는 청년 윤동주와 송몽규의 빛나던 미완의 청춘을 스크린에서 다시 만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상영 종료 후 이준익 감독과 배우 강하늘, 박정민, 김인우, 최희서와의 만남도 예고해 기대감을 모은다.

윤동주 시인 서거 75주년 기념 ‘동주’ 특별 상영회는 오는 2월 5일(수) 오전 11시 예매를 오픈하며, 2월 13일(목) 오후 7시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