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세종, ‘낭만닥터 김사부2’ 특별출연…“데뷔작 애정으로” [공식입장]

입력 2020-01-29 09:0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양세종, ‘낭만닥터 김사부2’ 특별출연…“데뷔작 애정으로” [공식입장]

배우 양세종이 SBS ‘낭만닥터 김사부2’에 특별출연한다.

29일 양세종의 소속사 굳피플 관계자는 동아닷컴에 “양세종이 ‘낭만닥터 김사부2’에 특별출연한다. 2월 1일 촬영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데뷔작인 만큼 애정이 남다른 작품”이라며 “제작진이 좋은 제안을 주셔서 감사한 마음으로 출연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양세종의 실제 데뷔작은 ‘사임당 빛의 일기’(2017)지만 사전제작 드라마였기에 그가 대중과 처음 만난 작품은 ‘낭만닥터 김사부’(2016)이다. 그는 당시 도인범 역할을 맡아 한석규 유연석 서현진 등과 호흡을 맞췄다. ‘낭만닥터 김사부’를 시작으로 ‘듀얼’ ‘사랑의 온도’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나의 나라’ 등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주연 배우로 성장했다.

금의환향한 양세종이 ‘낭만닥터 김사부2’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를 모은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