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다사2’ 김경란, 토니안-박은혜 소속 우리들 컴퍼니 전속계약 [공식]

입력 2020-03-27 08:5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방송인 김경란이 우리들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27일 우리들컴퍼니 측은 “최근 김경란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면서 “다방면에 재능이 많은 김경란이 앞으로 다양한 방송에서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김경란은 2001년 KBS 27기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해 간판 뉴스프로그램인 ‘뉴스9’, ‘뉴스광장’과 ‘스펀지’, ‘생생 정보통’ 등 교양·예능 프로그램의 진행을 맡으며, 정확한 정보전달력과 뛰어난 방송센스로 명실상부 최고의 아나운서 겸 방송인으로 인정 받아왔다.

특히 단아함과 지성미를 갖춘 외모와 매 프로그램마다 매끄러운 언변과 유머 감각으로 자신만의 존재감을 각인 시키며, 국내 대표 여성 MC로 독보적인 활약을 보여주었다.

현재 김경란은 국악방송 ‘문화시대 김경란입니다’에서 진행자로 나서 청취자들과 만나고 있으며,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시즌2에는 박은혜와 함께 출연해 진솔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있다.

한편, 김경란과 전속계약을 체결한 우리들컴퍼니는 가수 토니안이 대표로 있는 엔터테인먼트 회사로 배우 박은혜를 비롯해 최재환, 권혁현, 이해운, 손세빈 등 개성 있는 연기를 펼치는 배우들이 포진해 있다.

사진=우리들 컴퍼니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