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령·김성경 자매, 오늘(3일) 부친상

입력 2020-04-03 19:2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김성령·김성경 자매, 오늘(3일) 부친상

배우 김성령과 김성경 자매가 부친상을 당했다.


김성령과 김성경의 부친이 3일 세상을 떠났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고인의 빈소는 인천국제성모병원 장례식장이다. 발인은 5일 오전 8시다.


1988년 미스코리아 진 김성령은 ‘추적자 더 체이서', ‘야왕’, ‘상속자들’, ‘여왕의 꽃’, ‘미세스캅 2’, ‘너도 인간이니’, 영화 ‘독전’ 등에서 활약했으며 영화 '콜'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김성경은 김성령의 동생으로 1993년 아나운서로 데뷔했으며 이후 배우로 활동 중이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