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입자’ 송지효, 스크린 꽉 채우는 독보적 카리스마 [화보]

입력 2020-05-22 09:0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미스터리 스릴러 ‘침입자’로 역대급 연기 변신을 예고한 배우 송지효가 씨네21의 표지를 장식한 커버스토리 화보를 공개했다.

6월 단 하나의 미스터리 스릴러로 주목 받고 있는 ‘침입자’가 송지효의 씨네21 커버스토리 화보를 공개했다. ‘침입자’는 실종됐던 동생 ‘유진’이 25년 만에 집으로 돌아온 뒤 가족들이 조금씩 변해가고, 이를 이상하게 여긴 오빠 ‘서진’이 동생의 비밀을 쫓다 충격적 진실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그 동안 친근하고 러블리한 모습으로 대중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던 송지효는 ‘침입자’를 통해 베일에 싸인 인물 ‘유진’을 연기해 파격 변신으로 큰 화제를 모았다. “배우로서 가지고 있는 이미지와 전혀 다른 느낌이었기 때문에 겁이 나기도 했다”고 말한 송지효의 걱정이 무색할 만큼 ‘유진’ 그 자체로 변신했다.

씨네21 커버스토리 화보 속 송지효는 지금껏 보여줬던 러블리한 모습은 잠시 뒤로하고, 180도 달라진 그의 모습을 예고해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특히 블랙과 화이트 톤 의상을 모두 완벽하게 소화하며 강렬한 매력을 뽐내는 한편, 어딘가 차갑고 냉철한 눈빛은 ‘침입자’에서 보여줄 송지효의 또 다른 모습을 기대하게 만든다.

이처럼 송지효의 매력을 고스란히 담아낸 화보와 ‘침입자’의 유진으로서 배우 인생의 새로운 지평을 연 그의 진솔한 인터뷰는 씨네21 5월 23일 발행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송지효의 씨네21 커버스토리 화보를 공개하며 파격적인 연기 변신이 기대되는 영화 ‘침입자’는 6월 4일 개봉 예정이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