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제니, 스포티파이 韓솔로 최고치…싸이 ‘강남스타일’ 제쳤다 [공식]

입력 2020-10-16 14:1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블랙핑크 제니, 스포티파이 韓솔로 최고치…싸이 ‘강남스타일’ 제쳤다 [공식]

그룹 블랙핑크 제니가 세계 최대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Sportify)에서 한국 솔로 가수 최고 자리에 올랐다.

16일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제니의 솔로곡 'SOLO'는 스포티파이에서 스트리밍 횟수 2억 4천 80만회를 돌파했다. 이는 한국 솔로 가수의 노래 중 가장 많은 스트리밍 횟수. 세계적인 인기를 끌었던 싸이의 '강남스타일'이 기록 중인 2억 4천 60만회를 뛰어넘었다.

제니는 지난 4월 한국 여성 솔로 가수 최초로 스포티파이 2억 스트리밍 돌파 주인공이 된 바 있다. 이어 이번에 한국 솔로 전체 1위로 등극하며 무서운 인기 상승세를 다시 한번 확인했다.

제니는 블랭핑크의 솔로 프로젝트 첫 주자로 2018년 11월 'SOLO'를 발표했다. 'SOLO'는 도입부의 아름다운 코드와 간결한 멜로디 라인, 이별 후에도 슬픔에 얽매이지 않는 당당한 면모를 직설적이고 솔직한 가사로 풀어내 호평받았다.

솔로 아티스트로서 제니의 글로벌 영향력은 막강했다. 'SOLO'는 발매 당시 국내 주요 음원 사이트 실시간·일간·주간 차트 1위를 석권했다. 또 해외에서도 40개 지역 아이튠즈 1위, 한국 여자 솔로가수 최초 아이튠즈 월드와이드 송차트 1위, 미국 아이튠즈 톱10을 달성했었다.

'SOLO' 뮤직비디오도 한국 여자 솔로 가수 역대 '최단' 기록을 썼다. 'SOLO' 뮤직비디오는 유튜브 공개 23일 만에 1억 뷰를 넘은 이후 꾸준히 조회수를 늘리며 현재 5억 5천만 뷰를 눈앞에 두고 있다.

제니가 속한 블랙핑크는 데뷔 4년 만의 첫 정규앨범 ‘THE ALBUM’으로 각종 글로벌 차트를 휩쓸고 있다. ‘THE ALBUM’은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과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에서 모두 2위에 올라 주류 팝 시장 내 존재감을 뽐냈다. 아울러 블랙핑크는 빌보드 '아티스트100' 차트에서 1위로 등극했으며, 빌보드 ‘핫 100’에 K팝 걸그룹 최초로 2곡을 동시에 올려놓는 성과를 거뒀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