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체크] ‘놀면뭐하니’ 엄정화 “피 흘리며 무대 오른 적 있어”

입력 2020-10-17 19:4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TV체크] ‘놀면뭐하니’ 엄정화 “피 흘리며 무대 오른 적 있어”

환불원정대 만옥이 엄정화 시절 활동을 회상했다.

17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데뷔 무대를 앞두고 무대 의상 토론회를 마련한 환불원정대 멤버들과 신박기획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천옥과 만옥은 과거 무대 비화를 공개했다. 만옥은 “콘서트 할 때 옷을 빨리 갈아야 입어야했다. 땀이 차니 지퍼가 안 올라가더라. 빨리 올리다가 살이 집혔다. 그대로 올렸는데 피가 뚝뚝 떨어졌다. 그렇게 달려가다 무대 추에 머리를 쾅 부딪쳤다. 피로 얼룩진 ‘삼자대면’이었다”고 말해 놀라움을 샀다.

그러면서 “진짜 신기하다. 효리가 그 순간에 우리 이름을 불려서 모인 게 신기하다”고 오랜만의 가수 활동에 대한 소감을 털어놨다.

그러자 천옥은 “인연이 있었던 거다. 각자 다 잘 하니까 내 머릿 속에 잘하는 사람이라는 각인이 있었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