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뉴스 HOT②] 전원일기, MBC 창사 60주년 특집다큐 방송

입력 2021-06-11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MBC 드라마 ‘전원일기’의 한 장면.

1980년부터 2002년까지 22년간 방송한 최장수 드라마 ‘전원일기’가 다큐멘터리로 돌아온다. 10일 MBC는 “창사 60주년 특집 ‘다큐플렉스-전원일기 2021’을 18일 오후 8시50분 방송한다”고 밝혔다. 다큐멘터리에는 드라마 주연 최불암·김혜자부터 순길이 역 류덕환까지 30여 출연진이 모두 등장한다. 특히 김 회장 역 최불암은 최장 기간 집필한 김정수 작가를 20년 만에 만나고, 김 회장의 세 며느리인 고두심·박순천·조하나는 시할머니를 연기한 고 정애란의 묘소를 찾는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