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회 동아닷컴‘s PICK] ITZY(있지), 무럭무럭 클상

입력 2019-11-08 14: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제4회 동아닷컴‘s PICK] ITZY(있지), 무럭무럭 클상

수상의 가치를 떨어트리는 나눠주기식 시상 NO!
순수한 팬심을 악용해 결과를 조작하는 시상 NO!

대한민국에서 최고로 객관적인 시상식 ‘동아닷컴's PICK’이 2019년 제4회를 맞이했습니다. 이번에도 공정하게 수상자를 선발했고, 여러분은 상 이름만 들어도 오직 한 사람만 떠오르는 신기한 경험을 하게 됩니다. 수상자와 찰떡궁합 케미스트리를 자랑하는 ‘동아닷컴’s PICK’. 동아닷컴이 선정한 2019년 각자의 분야에서 최선을 다한 아티스트들을 소개합니다.


◆ 상 이름 : 무럭무럭 클상

◆ 선정이유

스스로 소위 ‘괴물신인’을 자처하는 그룹들은 많다. 그러나 ITZY(있지)는 차트와 수치로 그들의 실력을 증명했다. 4세대 그룹 혹은 트와이스 동생 그룹이라는 말조차 이제 필요없다. ITZY는 그냥 ITZY일 뿐. -곽현수 기자

걸그룹 명가 JYP답게, 빈틈없는 최정예 멤버 다섯 명을 구성해 4세대 걸그룹 시대를 활짝 열었다. 데뷔곡 '달라달라'로는 K팝 걸그룹 기준 최단기간 지상파 음악방송 1위와 음악방송 총 9관왕 등 신기록을 세웠으며 'ICY'를 통해선 해외 진출 발판을 마련, 아시아부터 미국까지 쇼케이스 투어를 진행한다. 떡잎부터 남다르니 무럭무럭 클 수밖에. -전효진 기자

마라톤 완주할 수 있던 나의 힘 있지. 나의 플레이리스트. -국경원 기자

트와이스에 이어 유일하게 내 휴대폰 플레이 리스트에 있었던 너희들은 좀 ‘달라 달라 달라~ ♬’ -조유경 기자

걸그룹에 ‘괴물’이라는 표현은 적절할지 모르지만, ‘괴물’ 맞다. 등장부터 판을 흔든다. 퍼포먼스는 강력하고 노래는 오랫동안 귀에 머무른다. ‘뭔 노래가 이래?’라고 하는 순간, 이미 빠져들었다는 이야기로 해석하면 된다. 반복 재생은 기본, 뮤직비디오까지 찾아보는 열정은 ‘이게 덕질이구나’ 싶을 만큼 흥미롭다. 늘어나는 팬과 대중 인지도 만큼 앞으로 가요계에 쓸 기록과 존재감이 기대된다. - 홍세영 기자

있지 기획한 담당자는 정말 상 받아야 한다. 어쩜 이런 보물들을 찰떡같은 콘셉트로 모아놨는지. 얼굴천재 노래천재 댄스천재 콘셉트천재 있지 안에 다 있지. -정희연 기자

있지(ITZY), 걔네 정말 예쁜 거 있지? -최윤나 기자


◆ 소감

안녕하세요. 있지입니다. 동아닷컴에서 저희가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을 예쁘게 봐주시고, '무럭무럭 클 상'이라는 이렇게 멋있는 상을 주셨습니다. 상 이름이 정말 귀엽지 않나요? 감사합니다.

그리고 우리 있지 곁에서 응원해주는 우리 믿지도 고맙습니다. 있지가 더 무럭무럭 커서 가요계에 좋은 영향을 끼칠 수 있는 아티스트가 되겠습니다. 있지의 가능성을 높게 평가해 준 것이라 생각하고 앞으로 더 열심히 하겠습니다.


◆ 데스크 한 줄 평: 걸그룹 중 유일무이하게 전곡 플레이_매력에 풍덩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