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KCC, 3일 소화진달네집 방문해 사회공헌활동

입력 2021-07-06 17:2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주 KCC이지스 프로농구단은 3일 ‘소화진달네집’을 방문해 ‘전북 신협과 함께 하는 사랑의 3점슛 쌀 기부’와 ‘대륜산업(주)과 함께 하는 생활환경 개선 이벤트’를 진행했다. 사진제공|전주 KCC

전주 KCC이지스 프로농구단은 3일 전주시 완산구 ‘소화진달네집’을 방문해 ‘전북 신협과 함께 하는 사랑의 3점슛 쌀 기부’와 ‘대륜산업(주)과 함께 하는 생활환경 개선 이벤트’를 진행했다.

KCC 정창영, 전준범, 유현준은 2020~2021시즌 ‘사랑의 3점슛’을 통해 적립된 쌀을 기부하고 보육시
설 건물 외벽 리모델링 공사에 필요한 자재를 지원했다.

전주 KCC이지스 프로농구단은 3일 ‘소화진달네집’을 방문해 ‘전북 신협과 함께 하는 사랑의 3점슛 쌀 기부’와 ‘대륜산업(주)과 함께 하는 생활환경 개선 이벤트’를 진행했다. 사진제공|전주 KCC



2011~2012시즌부터 시작된 ‘전북 신협과 함께 하는 사랑의 3점슛’은 경기 중 3점슛 1개성공 시 쌀 10㎏를 적립해 기부하는 연고지 사회공헌활동이다. KCC는 10시즌 동안 총 3만5210㎏을 적립해 전주 지역 소외계층에 쌀과 위문품을 전달해왔다.

올해 처음 시행한 ‘대륜산업㈜과 함께하는 생활환경 개선 이벤트’는 보다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하며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사업이다.

최용석 기자 gty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