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L·피파·도타2…2022 아시안게임 e스포츠 세부종목 발표

입력 2021-09-14 05: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e스포츠 8개 정식 종목.

8개 정식 종목과 2개 시범종목으로 구성
2022년 중국 항저우에서 열리는 아시안게임의 정식 종목인 e스포츠의 세부 종목이 공개됐다.

아시아e스포츠연맹(AESF)은 최근 홈페이지를 통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e스포츠 8개 정식 종목과 2개 시범 종목을 공식 발표했다. 정식종목은 ‘아레나 오브 발러’와 ‘도타2’, ‘몽삼국2’, ‘피파’, ‘하스스톤’, ‘리그오브레전드’(LoL),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스트리트파이터5’가 채택됐다. 시범종목으로는 ‘AESF 로봇 마스터즈’, ‘AESF VR 스포츠’로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한편 e스포츠는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시범종목으로 선정돼 경기를 치렀다. ‘LoL’, ‘스타크래프트2’, ‘하스스톤’ 등 6개 종목으로 진행됐으며 한국은 스타크래프트2 종목에서 금메달을, LoL 종목에선 은메달을 획득했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