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100만 관중 돌파’ LG 트윈스에 ‘KBO 마케팅상’

입력 2019-12-06 10:1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KBO(총재 정운찬)가 시상하는 2019 KBO 마케팅상’에 LG 트윈스(대표이사 이규홍)가 선정됐다.

‘KBO 마케팅상’은 팬 친화적인 마케팅을 통해 리그 발전에 공헌한 우수 구단을 선정해, KBO 리그 구단들의 마케팅 활동을 장려하고자 지난해 처음 만들어졌다.

이번 시즌 LG는 연령별 고객군에 맞춘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했다. 팬 연령대에 맞춰 어린이 및 10대 팬들에게는 각각 엘린이 사생대회 및 치어리딩 스쿨을 포함해 여러 이벤트를 펼친 바 있다.

연간유료회원 대상으로는(젠틀맨, 레이디스) 베이스볼 아카데미를 신설해 퓨처스리그 구장 견학 및 체험 프로그램을 실시하는 등 팬과 함께하는 마케팅으로 호응을 얻었다.

LG는 이러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올 시즌 관중수 100만 400명을 기록, 10개 구단 중 유일하게 100만 관중을 넘어서며 10년 연속 100만 관중을 달성했다. 더불어 10개 구단 중 최다 입장수입인 136억 6000만원을 기록한 바 있다.

한편, KBO는 2019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 2부 행사에서 ‘2019 KBO 마케팅상’에 선정된 LG 트윈스 구단에게 상패를 시상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