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KARD 측 “창작물 해외 무단 도용, 허가無→법적 조치”

입력 2019-12-06 13:3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전문] KARD 측 “창작물 해외 무단 도용, 허가無→법적 조치”

혼성그룹 KARD가 해외 모 아티스트의 무단 창작물 도용 및 허위 입장에 법적 조치를 취한다.

소속사 DSP미디어는 6일 "최근 당사 소속 아티스트인 KARD의 노래, 퍼포먼스 등의 창작물을 무단으로 사용하고 있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면서 "해외 어떤 그룹에게도 KARD의 창작물을 사용할 수 있도록 허가한 적이 없음을 분명히 밝힌다"고 입장을 전했다.

앞서 멕시코의 한 아티스트가 KARD의 퍼포먼스를 무단 차용한 영상이 SNS를 통해 확산되며 표절 논란을 빚은 바 있다. 더욱이 해당 아티스트 측은 DSP미디어와의 정당한 계약을 주장하는 '허위 입장문'을 내놓아 팬들의 혼란을 초래하고 있는 상황이다.

DSP미디어는 "DSP미디어는 현재 해외 어떤 그룹 혹은 기획사와도 당사 소속 아티스트인 KARD의 콘텐츠를 변형, 혹은 차용할 수 있도록 허가, 혹은 협업을 진행한 적이 없다"면서 "KARD 멤버들과 함께한 수많은 제작자들의 노력이 들어간 창작물을 변형해 손쉽게 이득을 취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강경 대응에 나설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DSP미디어는 현재 KARD의 창작물에 대한 해외 도용 사례에 대해 파악 중이며, 해당 불법 행위에 대한 법적 조치에 나설 계획이다.


[이하, DSP미디어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DSP미디어 입니다.

최근 당사 소속 아티스트인 KARD의 노래, 퍼포먼스 등의 창작물을 무단으로 사용하고 있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DSP미디어는 해외 어떤 그룹에게도 KARD의 창작물을 사용할 수 있도록 허가한 적이 없음을 분명히 밝힙니다.

아울러, DSP미디어는 현재 해외 어떤 그룹 혹은 기획사와도 당사 소속 아티스트인 KARD의 콘텐츠를 변형, 혹은 차용할 수 있도록 허가, 혹은 협업을 진행한 적이 없습니다.

KARD 멤버들과 함께한 수많은 제작자들의 노력이 들어간 창작물을 변형해 손쉽게 이득을 취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강경 대응에 나설 예정입니다.

현재까지 확인된 KARD의 창작물에 대한 해외 도용 사례에 대해서는 법적 조치에 나설 예정입니다.

끝으로, KARD의 음악과 퍼포먼스를 사랑해 주시는 분들께 거듭 감사를 드립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