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또맘 “장성규 언급, 경솔했다”…유부남이라 논란?

입력 2019-12-06 15:5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오또맘 “장성규 언급, 경솔했다”…유부남이라 논란?

인플루언서 오또맘이 장성규를 언급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오또맘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팬으로서 너무 기쁜 마음을 주체못해 스토리로 잠깐 올렸던 게 제 의도와 다르게 여기저기 기사화가 되었다”면서 “경솔하게 행동한 점 너무 죄송하게 되었다. 앞으로는 조심하겠다. 죄송하다”며 사과 글을 게재했다.

앞서 오또맘은 지난 4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대박 장성규님 팬인데 대박 영광”이라며 “요즘 최고 핫한 장성규 아나운서님 저 절대 언팔하지 말아달라. 감사하다”는 글을 올렸다. 장성규가 자신을 팔로우 한 것에 대한 기쁜 마음을 전했다.
하지만 이 글에 대해 누리꾼들은 여러 가지 의미로 해석해 화제가 됐고, 이에 대해 오또맘이 사과를 한 것.

한편 오또맘은 약 58만 명이 넘는 팔로워를 보유한 인플루언서이자 쇼핑몰 CEO. 늘씬한 각선미를 자랑하는 사진을 자주 게재하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사진|오또맘 인스타그램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