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남궁민 “기안84, 친숙한 얼굴…연기하면 좋을 듯”

입력 2019-12-06 23:4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남궁민이 기안84를 연기자로서의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배우 남궁민과 이장우의 하루가 공개됐다.

이날 남궁민은 기안84에 대해 “예전에는 진짜 잘생긴 분들만 인기가 많았는데 요즘은 어디서 볼 법한 분들이 더 친숙하다”라고 했다.

이에 이시언은 “일단 못생겼다는 거다”라고 말하며 “그러면 남궁민의 드라마에 기안84가 특별출연해도 되나”라고 물었다.

남궁민은 “그건 안 된다”라고 농담으로 답을 했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