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이야기 하는 서동철-강을준

입력 2021-09-28 12:5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8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21 KBL 신인선수 드래프트’ 트라이아웃에서 KT 서동철 감독과 오리온 강을준 감독이 이야기를 하고 있다.
잠실 | 주현희 기자 teth1147@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