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밀어내기 볼넷 허용한 정영일

입력 2019-10-17 21:3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포스트시즌’ SK 와이번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플레이오프 3차전이 열렸다.

5회말 1사 만루 상황에서 SK 정영일이 밀어내기 볼넷을 허용한 후 아쉬워하고 있다.

고척 | 김종원 기자 won@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