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랜드 6일 홈 개막전서 ‘개문 인사’ 등 다양한 기념행사

입력 2019-10-04 11:1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제공|인천 전자랜드

인천 전자랜드는 6일 오후 5시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서울 삼성을 상대로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홈 개막전을 펼친다.

이날 경기에 앞서 전자랜드는 홈 팬들의 사랑에 감사를 표하고자 개문 인사를 진행한다. 개문 인사에는 정영삼, 이대헌 등 선수 4명과 사무국 직원, 치어리더 등 구단 관계자 30명이 참여한다. 입장 시작 시간인 오후 3시30분부터 20분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경기 시작 전에는 시즌 개막을 알리는 뮤지컬 형식의 오프닝 퍼포먼스가 예정돼 있으며, 하프타임에는 전자랜드의 열성 팬 40명을 선정해 이번 시즌 전자랜드 농구단 홍보대사로 위촉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전자랜드는 사랑의 슈팅, 메인 스폰서 응원타임 등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으며, 홈 개막전을 찾은 팬들에게 닥터에스리, 삼육두유, 고려은단, 스웨거 왁스 등 푸짐한 경품을 배포할 예정이다.

최용석 기자 gtyong@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