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선발 제외’ 토트넘, 완야마-모우라 골로 허더즈필즈 전 전반 리드

입력 2019-04-13 21:0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핫스퍼가 허더즈필드 타운 전 전반전에서 골을 몰아치며 3위 탈환 가능성을 높였다.

토트넘은 13일 오후 8시 30분(이하 한국시각)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허더즈필드 타운과 EPL 33라운드 홈경기에 나섰다.

현재 21승 1무 10패(승점 64점)로 4위에 올라 있는 토트넘은 한 경기를 더 치른 3위 첼시에 승점 2점 차로 뒤져 있어 이날 경기 승리로 3위 재도약을 노린다.

이날 토트넘은 요리스 골키퍼가 골문을 지키고 포이스, 산체스, 베르통언, 데이비스, 워커-피터스, 완야마, 시소코, 에릭센, 루카스 모우라, 요렌테가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손흥민은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했다.

이미 강등이 확정된 허더즈필드를 상대로 토트넘은 전반 24분 빅터 완야마가 골키퍼까지 제치며 선제골을 터트린 뒤 2분 만에 루카스 모우라가 추가골을 넣으며 기선을 제압했다. 결국 토트넘은 2골 차 리드로 전반을 마쳤다.

이대로 경기가 토트넘의 우세로 흘러간다면 손흥민은 체력 안배를 위해 투입되지 않을 가능성도 있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