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할리우드] 기네스 펠트로 “아이들, 내 결혼식 기대하고 있어”

입력 2018-05-03 16:00:00
프린트

사진제공=TOPIC/SPLASH NEWS

할리우드 배우 기네스 팰트로가 약혼자인 브래드 팔척과의 결혼식을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1일(현지시각) 기네스 펠트로는 미국 ‘굿모닝 아메리카’와의 인터뷰에서 4년 째 교제 중인 남자친구 브래드 팔척과의 결혼식에 대해 언급했다.

기네스 팰트로는 “‘애플’과 ‘모세’가 내 결혼식을 기대하고 있다. 전 남편 크리스 마틴과 결혼식을 올리지 않은 채 부부의 연을 맺었던 기네스 팰트로는 자신의 첫 번째 결혼식을 준비하며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기네스 팰트로는 “결혼식을 준비하는 것을 매우 즐거워하고 있다. 행복한 시간이라고 말하고 싶다”라고 기대감을 더했다.

기네스 팰트로와 브래드 팔척은 미국 드라마 ‘글리’를 통해 인연을 맺게 됐다. 2010년 기네스 펠트로가 특별출연을 한 것이 계기였다. 두 사람은 2014년 공식적으로 연애를 인정했고 약혼한 사이라고도 발표했다.

기네스 펠트로와 브래드 팔척의 결혼식에는 카메론 디아즈, 줄리아 로버츠, 데미 무어, 리즈 위더스푼, 스티븐 스필버그, 리브 타일러, 케이트 허드슨 등이 참석해 이들의 앞날을 축복한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