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컵] 중국 우레이, 필리핀 상대로 전반 40분 선제골

입력 2019-01-11 23:13:00
프린트


[동아닷컴]

중국의 대표 공격수 우레이가 필리핀 전 선제골을 앞두고 터트렸다.

마르셀로 리피 감독이 이끄는 중국과 스벤 고란 에릭손 감독이 이끄는 필리핀은 11일 오후 10시 30분(이하 한국시각) 아랍에미리트(UAE) 알자지라 모하메드 빈 자예드 경기장에서 2019 아시안컵 C조 조별예선 2차전 경기에 나섰다.

이날 중국은 필리핀을 상대로 고전을 펼쳤지만 전반 40분 우레이가 박스 안에서 공을 받아 오른발 슈팅으로 선제골을 터트리며 앞서 나갔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