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호영x김태우, ‘호우주의보’로 고막 힐링 선사→신곡 공개까지

입력 2019-07-11 13:1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손호영x김태우, ‘호우주의보’로 고막 힐링 선사→신곡 공개까지

god 손호영과 김태우가 ‘호우주의보’로 돌아온다.

오는 8월 23일 오후 8시, 24일과 25일 오후 7시 올림픽공원 88호수 수변무대에서 ‘2019 손호영&김태우 호우주의보’(이하 호우주의보)가 열린다.

11일 정오 인터파크를 통해 ‘호우주의보’ 티켓 공지가 오픈, 예매는 17일 오후 7시부터 가능하다.

지난 2017년 연말 첫 공연을 선보인 ‘호우주의보’는 손호영과 김태우의 이름을 한 글자씩 조합하여 만들어진 콘서트 타이틀로, 손호영의 부드럽고 감미로운 보이스와 김태우의 파워풀한 가창력이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팬들에게 또 다른 매력을 선사했다.

특히 이번 ‘호우주의보’가 올림픽공원 88호수 수변공원에서 개최되는 만큼 손호영과 김태우는 시원한 물줄기부터 신나는 음악, 두 사람의 신곡까지 선사하며 현장을 찾은 관객들에게 특별한 여름을 선물할 예정.

손호영과 김태우는 앞서 god 데뷔 20주년 콘서트 ‘god 20th Anniversary Concert [GREATEST]’(지오디 20주년 콘서트 [그레이티스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바 있다.

사진|에스제이이엔티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