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윤발, 또 다시 사망설…부인 진회련 “집에서 휴식 중” 루머 일축

입력 2017-12-05 14:34:00

중국 톱스타 배우 주윤발이 병으로 세상을 떠났다고 보도된 가운데 아내 진회련이 이를 부인하고 나섰다.

4일(현지시각) 한 중국 커뮤니티를 통해 주윤발이 치료가 불가능한 병으로 3일 홍콩에서 사망했다고 소식을 전하는 보도화면이 퍼지기 시작했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주윤발이 진짜 사망한 줄 알고 인터넷과 모바일로 소식을 전하기 시작했고 큰 파장이 일어났다. 하지만 이 보도화면은 누리꾼에 의해 만들어진 이미지였다.

주윤발의 아내인 진회련은 “남편은 집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다. 주윤발은 아주 건강하게 지내고 있다”라고 루머를 단숨에 일축시켰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제공|ⓒGetty Image/이매진스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