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정미애, 홍자 꺾고 1위… 美친 트로트감성 폭주

입력 2019-04-25 23: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스트롯’ 정미애, 홍자 꺾고 1위… 美친 트로트감성 폭주

정미애가 홍자를 꺾고 마스터 점수 1위에 등극했다.

25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에서는 정미애의 세미파이널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정미애는 김연자의 ‘수은등’을 특유의 감성으로 소화했다. 첫 소절부터 범상치 않은 무대를 직감한 객석 등은 환호가 쏟아졌다.

조영수는 “첫 소절에서 관객들 환호가 나왔을 때 소름이 돋더라. 더 볼 것도 없었다. 음악적으로 단점을 찾을 수 없는 무대였다”고 평했다.

이어 “명곡과 명품 보컬이 만났을 때 국민가요가 나온다. 김연자의 명곡에 정미애의 명품 보컬이 들어가니 최고의 국민가요가 됐다”고 극찬헀다.

이런 호평은 결과로도 이어졌다. 정미애는 마스터 점수 658점으로 홍자를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sta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