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늬 “국악은 내 뿌리…음악은 힐링의 원천이다” [화보]

입력 2017-10-20 09:21:00


이하늬 “국악은 내 뿌리…음악은 힐링의 원천이다” [화보]

패션지 코스모폴리탄은 뉴욕에서 촬영한 배우 이하늬의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뉴욕 촬영은 아주 만족스러웠어요. 멋진 스태프들과 추억에 남을만한 화보 촬영이었죠.”

화이트 셔츠와 클래식한 체인 백, 오버사이즈 체크 코트 등 올가을 트렌드에 딱 맞는 의상들을 완벽하게 소화해낸 그녀. 뉴욕에서 코스모폴리탄과 함께 한 화보 촬영이 끝난 며칠 후, 메트로폴리탄 박물관에서 열린 ‘평화 올림픽을 위한 메트로폴리탄 평창의 밤’에 참석해 사회를 보기도 했다. “염원했던 올림픽 유치가 성사되었으니 이제 잘 치러지기를 바라는 마음은 모든 이들이 마찬가지일 거라고 생각해요”라며 진지하게 소감을 전했다.

또 세계 최대 규모의 가야금 공연으로 기네스북 등재에 도전하기도 한 이하늬는 “국악이란 저에게 뿌리와도 같아요. 뿌리를 지켜야겠다는 생각과 더불어 제가 좋아하는 아름다운 국악을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세계에서도 많이 알아줬으면 해요. 음악은 제게 힐링의 원천이에요”라고 말하기도 했다.



누구에게나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밝고 건강한 이미지의 그녀는 “나라는 사람을 표현하는 과정에서 숨어있던 모습을 발견하며 에너지를 얻어요”라며 바쁜 일정을 즐겁게 보내고 있다고 덧붙였다.

아름다움과 현명함, 솔직함, 당당함을 모두 갖춘 배우 이하늬는 장유정 감독의 ‘부라더‘, 정지우 감독의 ‘침묵’ 두 작품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그녀의 더 많은 사진과 인터뷰는 코스모폴리탄 11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