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선라이프’ 이영자채널, 진재영 ‘제주 하우스’ 최초 공개

입력 2019-04-16 10:39:00
프린트
크게보기

‘랜선라이프’ 이영자채널, 진재영 ‘제주 하우스’ 최초 공개

크리에이터 이영자가 제주도에서 배우 진재영의 집을 방송 최초로 공개한다.

4월 16일(화)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이하 ‘랜선라이프’)에서는 이영자의 ‘은퇴 후 살집 찾기’ 2탄이 공개된다.

이영자는 지난 방송에서 ‘내동남’(내 동생 남편) 성우 박영재와 제주도로 떠나 첫 콘텐트 촬영을 마쳤다. 방송인이 아닌 크리에이터로서 때로는 미숙하지만 친근감 넘치는 모습이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이번주 콘텐츠에서는 지난 타운 하우스에 이어 ‘은퇴 후 살고 싶은 집’ 2탄으로 이영자가 제주 생활을 꿈꾸게 한 장본인이 등장한다. 그 주인공은 바로 배우 진재영. 최근 방송 출연이 없었던 그이지만 평소 친분이 있는 이영자를 위해 단 한 번도 공개한 적 없었던 제주도 집 촬영을 흔쾌히 승낙했다는 후문이다.

넓은 귤 밭에 위치한 창고를 개조해 만든 진재영의 제주하우스는 높은 천장과 탁 트인 일체형 내부가 돋보이는 곳으로 진재영이 직접 공사 현장을 방문하며 지은 곳이다. 이영자는 욕실에서 이어지는 야외 수영장과 뒤로 펼쳐진 산방산의 아름다운 풍경을 보며 “제주도는 집을 사는 게 아니라 자연을 사는거야”라며 행복함을 드러냈다.

진재영은 “제주에 오니 욕심을 버리는 삶을 살 수 있게 됐다”며, “영자 언니가 꼭 내 이웃이 됐으면 좋겠다”고 정착을 적극 추천했다.

이외에도 ‘이영자채널’에서는 이영자가 직접 선보이는 쿡방 콘텐츠도 공개될 예정. 제주 갈치와 각종 채소를 이용한 이영자 표 ‘갈치조림 쿡방’에 스튜디오에 있던 모두가 군침을 삼켰다.

‘집방’ ‘먹방’ 그리고 ‘쿡방’까지 시선을 사로잡는 화려한 볼거리를 선사할 이영자채널의 ‘은퇴 후 살집 찾기-제주도 2탄’은 16일(화)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랜선라이프’에서 확인할 수 있다.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