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지오 의사소견서, 의사 “윤지오 한국 돌아가면 건강 악화”

입력 2019-10-18 09:5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윤지오 의사소견서, 의사 “윤지오 한국 돌아가면 건강 악화”

경찰 출석 요청을 거부하고 있는 윤지오 씨가 지난달 경찰에 제출한 의사 소견서를 공개했다.

MBC ‘뉴스데스크’ 17일 방송을 통해 윤지오 씨가 지난달 경찰에 제출한 의사 소견서를 공개했다.

‘뉴스데스크’에 따르면 윤지오 씨가 제출한 의사 소견서에는 그의 건강상태 내용이 담겨 있다. 윤지오 씨에게 소견서를 작성해준 의사는 “윤지오 씨가 한국에서 겪은 충격적인 경험 때문에 심각한 고통을 겪고 있으며 한국에 돌아가면 상태가 더 심각해질 수 있다”고 적었다. 윤지오 씨가 ‘교통사고로 출국이 어렵다’라는 입장이다.

다른 물리치료사는 윤지오 씨가 교통사고로 다친 등과 목 부상을 회복하기 위해서는 여행을 해서는 안 된다고 했다.

후원금 사기, 명예훼손과 모욕 혐의 등으로 고소·고발된 윤지오 씨는 4월 캐나다로 출국했다. 앞서 경찰은 지난 7월부터 윤지오 씨에게 세 차례 출석요구서를 전달했으나, 윤지오 씨는 이에 응하지 않았다. 체포영장도 신청했지만, 검찰에서 반려됐다.


한편 경찰은 윤지오 씨에 대해 캐나다 수사당국에 사법 공조를 요청했다고 17일 밝혔다. 형사사법공조란 외국과 공조를 통해 특정인의 소재를 파악하거나, 압수수색, 진술 청취 등을 진행하는 조치다. 경찰은 보강 수사가 끝나는 대로 윤지오 씨에 대한 체포영장을 재신청할 방침이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