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가 하고 싶어서’ 이동욱 “장도연 내가 먼저 제안, 같이 해보고 싶었다”

입력 2019-12-02 14:2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토크가 하고 싶어서’ 이동욱 “장도연 내가 먼저 제안, 같이 해보고 싶었다”

배우 이동욱이 개그우먼 장도연과 함께한 소감을 밝혔다.

이동욱은 2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진행된 SBS 새 예능 프로그램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제작발표회에서 “장도연과 함께하면 좋을 것 같다고 내가 먼저 말했다”고 말했다.

그는 “센스도 넘치고 상황 대처 능력도 좋고 말도 잘하지 않나. 요즘 가장 핫한 개그우먼이라 같이 해보고 싶었다”면서 “‘코미디 빅리그’도 보고 장도연이 출연하는 예능도 챙겨봤다”고 털어놨다.

장도연은 “으레 하는 말인 줄 알았는데 실제로 이야기해줬다고 들어서 정말 감사했다”고 화답했다.

돌아온 1:1 토크쇼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는 각 분야 최고의 셀럽을 초대해 스튜디오에서 나누는 토크, 셀럽과 연관된 장소에서 나누는 현장 토크, 시추에이션 토크 등 한 인물을 입체적이고 다면적으로 담아낸 혁신적인 토크쇼. 이동욱이 호스트로 나서고 개그우먼 장도연, 조정식 아나운서, 서영도 밴드가 출연하는 가운데 4일 수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첫 번째 게스트로는 tvN 드라마 ‘도깨비’ 인연의 배우 공유가 함께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