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수빈 “‘발칙하게 고고’ 캐릭터 양면성에 공감가도록 연기할 것”

입력 2015-09-14 14:2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채수빈이 KBS2 새 월화드라마 ‘발칙하게 고고’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채수빈은 ‘발칙하게 고고’에서 명문대 입학을 위해 엄마의 로드맵에 착실히 따라온 우등생 권수아 역을 맡았다. 높은 성적을 얻기 위해선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인물로 경쟁에 최적화된 철두철미함과 까칠함을 지녔다.

채수빈은 “시청자분들이 권수아의 양면성에 공감하고 이해하며 볼 수 있도록 캐릭터를 분석하고 공부하고 있다”며 “유쾌하고 통통 튀는 드라마인만큼 연기적인 면에서 다채로운 모습들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 중이니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각오를 전했다.

‘발칙하게 고고’는 상위 성적 5%의 우등생들의 동아리와 문제아로 낙점 찍힌 문제아들의 동아리가 통폐합되면서 으르렁거리던 두 집단의 청춘들이 화합해가는 성장스토리다.

‘별난 며느리’ 후속으로 오는 10월 5일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제공|콘텐츠K·(유)발칙하게고고문화산업전문회사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