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폐소생송 클릭비 ‘우정시계 맞춰 차고 13년 만의 완전체 출격’

입력 2015-09-27 15:1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심폐소생송 클릭비


‘심폐소생송 클릭비’


그룹 클릭비가 완전체로 돌아왔다.


1세대 아이돌 그룹 클릭비는 지난 26일 방송된 SBS 추석 특집 프로그램 ‘심폐소생송’에서 전성기 때와 변함없는 외모로 깜짝 등장해 팬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오는 10월 본격 활동을 앞두고 있는 클릭비는 이날 오종혁, 김상혁, 유호석, 노민혁 등 일곱 멤버들이 그때 그 시절을 생각하며 환상의 무대를 치렀다.


무대가 끝난 후 클릭비 멤버들은 “오래 기다리게 해서 미안하다”며 팬들을 위하는 마음으로 감동을 더했다. 특히 이날 클릭비 멤버들은 노민혁이 선물한 우정 시계를 모두 맞춰 차고 있어 더욱 눈길을 끌었다.


27일 클릭비 멤버 노민혁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다른 컴백 소감을 전했다. 그는 “너무 꿈만 같은 시간이 이어지고 있네요. 13년 만에 모인 것도 믿기질 않는데, 13년 동안 우리를 한결 같이 기다려준 분들이 이렇게나 많았다는 사실은 더욱 저희를 벅차오르게 만듭니다”라는 소감과 함께 멤버들과 함께 카페에서 찍은 사진을 올렸다.


오랜만에 클릭비 전 멤버들이 뭉친 근황 사진에 팬들의 반가움이 배가 되고 있다. 사진 속 클릭비 멤버들은 설렘과 긴장감이 공존하는 듯한 환한 미소로 팬들에게 화답했다.


노민혁은 “그 시작을 더욱 의미 있게 하고파 멤버들에게 자그마한 선물로 마음을 나눕니다”라는 글과 함께 멤버들과 일명 ‘커피콩시계’로 알려져 있는 시계를 차고 변치 않는 의리를 뽐냈다.


한편, 클릭비는 1999년 1집 앨범 ‘Click-B’로 데뷔한 이후 ‘환영문’, ‘백전불패’, ‘To be continued’, ‘카우보이’ 등을 히트시킨 1세대 아이돌 그룹이다. 이후 2002년 멤버 노민혁, 하현곤, 유호석이 탈퇴 후 4인조로 개편돼 활동해왔으며, 현재는 데뷔 원년 멤버가 모두 모인 완전체로서 오는 10월 컴백을 목표로 앨범 준비 중이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