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데얀 ‘난 여전한 포항 킬러’

입력 2017-07-12 21:4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데얀 ‘난 여전한 포항 킬러’

1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포항스틸러스와 FC서울의 경기가 열렸다. 후반 FC서울 데얀이 선취골을 넣은 후 관중석을 향해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상암 | 김진환 기자 kwangshin00@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