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함도를 기억해주세요” 역사 캠페인 영상 공개

입력 2017-07-19 11: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베테랑’ ‘베를린’ 류승완 감독 작품으로 뜨거운 기대를 모으는 영화 ‘군함도’가 류승완 감독, 황정민, 소지섭, 송중기, 이정현, 김수안이 전하는 ‘군함도를 기억해주세요’ 캠페인 영상을 공개했다.

영화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하시마, 군함 모양을 닮아 군함도라 불림)에 강제 징용된 후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베테랑’으로 1,341만 명을 동원한 류승완 감독과 대한민국 대표 배우 황정민, 소지섭, 송중기, 이정현의 만남이 더해져 2017년 최고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는 ‘군함도’가 류승완 감독, 황정민, 소지섭, 송중기, 이정현, 김수안이 군함도의 왜곡된 역사를 바로 알고 기억해야 한다는 뜻을 전하는 ‘군함도를 기억해주세요’ 캠페인 영상을 공개했다.

군함도의 전경을 담은 흑백 사진과 영화 ‘군함도’ 속 조선인들의 모습으로 시작되는 이번 영상은 배우들의 인터뷰 영상과 1940년대 일제 강점기 강제 징용된 조선인들의 안타까운 모습으로 묵직한 울림을 전한다. 근대화와 산업혁명의 상징으로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된 곳이지만 그 이면에 조선인들의 강제 징용이라는 숨겨진 역사가 담긴 지옥의 섬 군함도에 대해 황정민은 “군함도가 유네스코 세계유산이 될 때까지 우리는 뭐하고 있었는가”, 소지섭은 “너무나 가슴이 먹먹하다”, 송중기는 “군함도의 역사를 몰랐다는 것이 부끄러웠다”, 이정현은 “굉장한 분노감이 들었었다”, 김수안은 “군함도는 잊지 말아야 할 곳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해 보는 이들의 공감을 자아낸다. 마지막으로 류승완 감독을 비롯한 배우들이 함께 “군함도를 기억해주세요”라고 뜻 깊은 의미를 전하는 ‘군함도를 기억해주세요’ 캠페인 영상을 공개한 ‘군함도’는 군함도 조선인들의 가슴 뜨거운 이야기로 관객들의 마음을 뒤흔들 것이다.

영화 ‘군함도’는 일제강점기 수많은 조선인들의 강제 징용이 있었던 숨겨진 역사를 모티브로 류승완 감독이 새롭게 창조해낸 이야기이며, 파워풀한 캐스팅이 더해진 2017년 최고 기대작으로 오는 7월 26일 관객들을 찾을 것이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