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웨스트햄전 선발 출격… ‘친정 복귀’ 베일은 벤치 대기

입력 2020-10-18 23:3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손세이셔널’ 손흥민(28, 토트넘 홋스퍼)이 A매치 휴식기를 마친 뒤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전에 선발 출격한다. 관심을 모은 가레스 베일은 벤치에서 출발한다.

토트넘은 19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각)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웨스트햄과 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홈경기를 치른다.

이날 토트넘은 손흥민과 함께 케인, 베르바인이 공격을 이끈다. 또 중원에는 은돔벨레, 시소코, 호이비에르가 자리한다.

이어 수비를 맡을 4백에는 오리에, 알더베이럴트, 산체스, 레길론이 이름을 올렸다. 마지막으로 골문은 요리스가 지킨다.

큰 관심을 모은 베일은 벤치에서 출발한다. 후반 교체 투입 돼 7년 만에 친정팀 팬들을 만날 것으로 보인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