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무비] ‘마블의 아버지’ 스탠 리 사망…로다주-에반스 등 추모 물결

입력 2018-11-13 09:38:00
프린트

故 스탠 리. ⓒGettyimages멀티비츠

[DA:무비] ‘마블의 아버지’ 스탠 리 사망…로다주-에반스 등 추모 물결

‘마블의 아버지’ 스탠 리(본명 스탠리 마틴 리버)가 사망했다. 향년 95세.

스탠 리는 1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에 위치한 메디컬 센터에서 사망했다. 다수 외신에 따르면 수 년 전부터 폐렴 투병 중이었던 고인은 11일 병세가 악화돼 의료센터로 긴급 이송됐지만 끝내 세상을 떠났다.


스탠 리의 공식 SNS에서는 고인의 출생년도와 사망년도를 알리는 문구와 함께 ‘Excelsior’라는 글이 남겨졌다. ‘Excelsior’은 ‘더욱 더 높이’라는 뜻으로 스탠 리가 생전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자주 사용했던 단어다.

故 스탠 리. ⓒGettyimages멀티비츠

미국의 만화 원작자 스탠 리는 1939년 타임리 코믹스(마블 코믹스 전신)에 입사, 코믹북의 세계에 입성했다. 1960~70년대에 동료 만화가와 함께 판타스틱 포, 스파이더맨, 엑스맨, 헐크, 아이언맨, 토르, 닥터 스트레인지 등 슈퍼 히어로 캐릭터를 창조한 전설의 인물. 1980년대 이후 일선에서 은퇴하고 마블 코믹스 편집장과 마블 엔터테인먼트 사장을 역임했다. 마블 코믹스를 원작으로 한 시리즈 영화에 매번 ‘신 스틸러’로 등장해 국내 관객들에게도 잘 알려져 있다.


스탠 리의 별세 소식에 마블의 슈퍼 히어로를 연기한 배우들이 애도의 뜻을 표했다. 아이언맨의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는 스탠 리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하면서 “모든 것이 당신 덕분이다. 편히 잠들길”이라고 남겼다. 캡틴 아메리카를 연기한 크리스 에반스는 “스탠 리 같은 사람은 또 없을 것이다. 그는 수십년간 많은 이들에게 모험 위안 자신감 영감 힘 우정과 기쁨을 줬다”면서 “Excelsior”로 애도의 글을 마쳤다.


‘엑스맨’의 울버린을 연기했던 휴 잭맨도 “우리는 창조적인 천재를 잃었다. 스탠 리는 슈퍼히어로 우주에서 선구적인 존재였다”며 “그가 남긴 유산의 일부였다는 것과 캐릭터 중 하나를 되살리는데 도움을 줄 수 있어 자랑스럽다”고 추모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