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동아

전체 검색 영역
이전다음





박지윤 “출산 후 가슴이 ‘어우!’…뒷지퍼 열고 방송했다”

입력 2012-09-16 11:43:38

박지윤 출산후 좋은 점 고백

‘박지윤 출산 후 좋은 점’

박지윤 전 KBS 아나운서가 출산 후 가슴이 커져 좋았다고 말해 화제다.

지난 15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세바퀴’에 출연한 박지윤은 “출산 후 25kg이 쪘다. 당시 옷이 맞는 게 없어서 뒷지퍼를 열고 방송을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아기를 낳다보니까 가슴이 어우 (커졌다)”라면서 손동작을 취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지윤은 “임신과 출산후 깍쟁이 이미지가 많이 사라졌다. 사람들이 이제는 친근하게 본다”고 덧붙였다.

박지윤은 지난 2009년 최동석 KBS 아나운서와 결혼해 이듬해인 2010년에 딸을 출산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